홍제천 다리 건설

 

자전거를 타고 월드컵공원 부근 홍제천에 새로운 다리를 만들고 있는것을 발견...
불광천을 통해서 한강고수부지 쪽으로 나가는 사람들에게는 희소식이 아닐까 싶다...









무엇보다 불광천에서 성산대교쪽으로 나갈때 비가 많이 와서 댐에서 방류를 하게되면
이 다리가 상습적으로 물에 잠겨서 마포구청쪽으로 한참을 돌아가야 하는데,
이쪽 부근이 완전히 침수가 되지 않는 이상...
위의 다리가 한강으로 나가는데, 돌아갈수 있는 지름길을 하나 만들어 주는듯...

(그러고 보면 왜 이다리는 높에 만들어서 침수에 대비를 하지 않는지 이해가 안된다...
거기다가 양쪽이 모두 삼거리 방식이여서 올라가고 내려가는 길이 꽤 위험도 하다)



요즘 한강에 많은 공사를 하는데, 이렇게 고마운 느낌의 공사가 있기도 하지만,
가끔은 도대체 왜 이런 공사를 하는가 싶은 느낌이 드는 공사도 있다는...

무엇보다도 탁상공론으로 의미없는 공사만을 하지말고,
이렇게 사용자들에게 다가가서 그들에게 꼭 필요한 공사 위주로 해주어야 할것이고,
이러한 식으로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것들을 민원이 아니라,
쉽게 소통할수 있는 방법 또한 만들어야 하지 않을까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