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차이즈 체인점에서 시켜먹는 해물 누룽지탕

 

피쉬&그릴 - 퓨전 포장마차

간혹 소주한잔하러가는 응암동의 피쉬앤그릴이라는 주점입니다.
뭘 시킬까하다가 시킨 해물 누릉지탕...

어찌보면 중국집의 꽤 비싼 고급의 요리인데, 이런 프렌차이즈점이 생기면서 많이 대중화된듯 합니다.


누릉지탕을 좋아해서 가느곳마다 잘 시켜먹는데, 완전 맛집이 아니라면 그다지 시켜먹을 만한 메뉴는 아닌데, 프렌차이점의 누릉지탕은 본사에서 만든 제품을 데워서 먹는것이라서 어느정도의 괜찮은 맛을  냅니다.


이 가게의 누릉지탕도 술안주로는 아주 적당한듯 합니다.
가격은 15000원정도...


다만 해물은 좀 적고, 새송이 버섯이 너무 많은듯....




결국에는 싹다 비웠습니다~

뭐 그다지 맛집이 아닌 음식점에서 누룽지탕을 시키려고 한다면, 그다지 권하고 싶지는 않지만,
프렌차이즈점에서 싸게 드신다면 가격대비도 그렇고, 맛도 어느정도 일정해서 술안주로 괜찮은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