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 액츄얼리

 




마음이 따뜻해지고, 뭉클뭉클해지고, 언제 다시 봐도 좋은 영화.

울쩍할때 보면 눈물이 나오는 영화.

인생을 헛살았다는 생각이 들게하는 영화.

주인공들은 거의 모두 잘되서 배아프게 만드는 영화



이장면 뒤에 주인공이 여자에게 키스를 받고 돌아가면서

"충분해, 아주 충분해" 라고 했을때...T_T;;


나는 지금 누구이고, 어떤 단계에 와있는걸까?

해피앤드일까?

일거야...^^;;


언젠가 이런날이 오겠지...



올꺼야...

아니 오게 할꺼야...


“사람들은 오늘날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상이 증오와 탐욕으로 가득찬 곳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난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내게 이 세상은 사랑으로 가득찬 곳이다.”

잊을 수 없고, 후회스럽고, 황홀하며, 자극적이고, 예측 불가능하며… 때로는 반갑지 않고, 마음을 아프게 하며, 설명할 수도 없고, 세상에 하나밖에 없기도 하고… 여러가지 다른 모습이기는 하지만, 사랑은… 언제나 우리 곁에 있다.



갑자기 난 생각인데,
휴그렌트를 별로 좋아하지는 않지만,
이상하게 휴그렌트가 나온 영화는 거의 다 좋다.
러브액츄얼리, 어바웃 어 보이, 브리짓 존스의 일기, 노팅 힐 등등...
맬로를 좋아해서 그런가?